충북참여연대 “충북도, 인사청문회 도입 명확한 입장 밝혀라”
충북참여연대 “충북도, 인사청문회 도입 명확한 입장 밝혀라”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5.10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가 9일 충북도의회에서 ‘충북도 인사청문회 제도 도입,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연 토론회 모습. ⓒ충북도의회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가 인사청문회 도입에 미온적인 충북도에 명확한 입장 표명을 요구하고 나섰다.

충북참여연대는 10일 성명에서 “충북도는 전날 열린 토론회에서 지방공공기관장의 인사청문회는 관련법 개정 이후 도입을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며 “인사청문회 제도 도입은 협상이나 교환의 대상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전국 17개 광역 시·도 중 15곳이 공공기관장 인사청문회 제도를 도입했다”며 “관련법 개정이 언제 이뤄질지 알 수 없다는 것은 충북지사가 더 잘 알고 있다”고 충북도의 미온적인 태도를 비판했다.

충북참여연대는 “도가 실·국장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선도적으로 시행한다면 이것은 도지사가 공직사회와 의회 등과 협의해 시행하면 된다”면서 “지방공공기관장에 적합한 도덕성과 전문성 등을 갖춘 인물인지 검증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이 지사의 명확한 입장 표명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