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출신 국민의당 김수민 비례대표 당선
청주 출신 국민의당 김수민 비례대표 당선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6.04.14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김종대·새누리 최현혜씨도 국회 입성
▲국민의당 비례대표 후보 7번을 받은 김수민씨의 홍보 동영상 캡처.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4·13 총선에서 청주 출신 여성 비례대표 국회의원이 탄생해 화제다.

주인공은 국민의당 비례대표 후보 7번인 청년여성 디자인벤처창업가 김수민(30) 씨.

그는 역대 비례대표로는 최연소 당선자로 알려진 가운데, 아버지인 김현배 도시개발㈜ 대표이사도 새누리당 전신인 신한국당에서 14대 비례대표 국회의원을 지내기도 해 지역정가에선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청주 한벌초와 봉명중, 일신여고, 숙명여자대학교 시각영상디자인과를 나와 디자인 벤처 ‘브랜드호텔’을 창업한 김 당선자는 현재 미혼이다.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끈 ‘허니버터 칩’ 디자인을 제작해 유명세를 탔고, 이번 총선에선 ‘국민의당 PI’를 만들었다. 현재 국민의당 홍보위원장을 맡고 있다.

한편 이번 총선에선 김 당선인 외에도 제천 출신 정의당 김종대·영동 출신 새누리당 최연혜씨도 비례대표 국회의원으로 금배지를 달게 됐다.

먼저 김 당선인은 14·15·16대 국회 국방위 보좌관, 16대 대통령직인수위 국방전문위원, 청와대 국방보좌관실 행정관 등을 역임한데 이어, 정의당 국방개혁기획단장을 지냈다.

코레일 사장이었던 최 당선인은 임기를 6개월 가량 남긴 상태에서 총선 출마를 선언했고, 당내 주요 ‘친박인사’로 분류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