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장기화…청주시, 온라인 국제교류 주력 
코로나 장기화…청주시, 온라인 국제교류 주력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7.30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시가 코로나19 시대에 맞춰 ‘온라인’ 국제교류를 추진한다.

청주시는 30일 자매도시인 미국 벨링햄시 웨스턴워싱턴대학교와 국제교류 재개를 위한 온라인 화상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담당자 간 간담회는 코로나 사태로 국제교류 사업이 사실상 중단되고, 미국 벨링햄시와 당초 올해 예정한 스포츠, 문화, 청소년 어학문화체험 등의 교류 사업이 취소되자 국제교류 활성화를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그동안의 사업 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교류방향과 계획 등을 논의했다.

청주시는 코로나 사태로 교류가 중단된 폴란드 브로츠와프 시와의 우호교류 사업도 화상회의를 통해 지속 논의할 예정이다.

일본 돗토리 시와의 교류 30주년 기념행사와 직원교류 등의 교류 사업에 대한 논의도 9월 중 화상회의를 통해 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8월 25일 뉴노멀시대의 지방정부 역할과 관련해 포럼으로 진행되는 UCLG ASPAC(세계지방정부연합 아태지부) 온라인 화상회의에도 참석하는 등 온라인과 화상회의를 통한 국제교류 활성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