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결혼이주여성 ‘다이음사업’ 추진
진천군, 결혼이주여성 ‘다이음사업’ 추진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6.06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진천=안영록 기자) 진천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손광영)는 이달부터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2020 구석구석 찾아가는 결혼이주여성 다이음사업(다이음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사회 다문화 인식 개선을 위해 전국 지자체에서 올해부터 시작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결혼이주여성들은 △유치원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학교 △시설 △모임 등 다양한 지역공동체를 찾아가 다문화 활동가로 활약하게 된다.

사업 시작에 앞서 군은 지난 5월 1일 △한국 거주기간 2년 이상 △한국어능력시험(TOPIK) 4급 이상 △대졸 이상 학력 등 채용 조건을 모두 충족한 2명의 다음사업 강사를 선발했다.

군은 코로나19 대응이 생활방역 수준으로 변경됨에 따라 지역 단체 신청을 받아 다이음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다이음 강사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지역공동체는 진천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043-537-5431~5)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