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옥화구곡 관광길 조성사업 8월 완료
청주 옥화구곡 관광길 조성사업 8월 완료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6.03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 옥화구곡 관광길 조성사업이 8월 완공을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3일 청주시에 따르면 동남권 관광명소화 사업의 하나로 추진 중인 이 사업은 현재 공정률 85%를 보이고 있다.

옥화구곡 관광길 조성엔 23억 원이 투입된다. 청석수변공원에서 옥화대를 잇는 어진바람길(5.6㎞)과 옥화대에서 금관숲캠핑장을 잇는 꽃바람길(5.2㎞), 금관숲캠핑장에서 어암을 잇는 신선바람길(4㎞) 등 3개 구간(14.8㎞)의 관광길을 만드는 것이다.

조선시대 이득윤 선생의 추월정과 세심정, 옥화서원 등 유교이념을 담은 역사 스토리텔링과 금무늬 바위, 수달, 연꽃·사과마을, 한지공방 등 생태문화자원을 활용해 자연과 공존하는 느린 여행길을 조성한다.

청주시는 금봉주변 70m 징검다리 건립을 비롯해 물 웅덩이를 피할 수 있는 12곳 석교 설치, 달천변을 따라 휘돌아 흐르는 350m의 데크로드 설치를 위한 공사를 마쳤다.

시는 테크로드 상판조립과 하천변 판석 및 산책로 포장(야자매트) 3.1㎞, 탐방객 안내판 및 이정표 등 제반공사를 8월말까지 마칠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