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코로나 확진자 택시 탄 신원 미확인 승객 찾아
청주시, 코로나 확진자 택시 탄 신원 미확인 승객 찾아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2.23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 사용 10명‧현금 11명 등 21명 자진신고 당부
▲코로나19 확진자 택시 이용 신원 미확인자 내역. ⓒ청주시
▲코로나19 확진자 택시 이용 신원 미확인자 내역. ⓒ청주시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시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A(36)씨의 개인택시를 이용한 승객 중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21명을 찾고 있다.

23일 시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9일 오전과 20일 오전부터 21일 새벽까지 자신의 택시(차종 검은색 K5)를 운행해 총 50건, 53명의 승객을 태웠다.

18일부터 발열과 호흡기 증상을 보인 그는 택시 운행 시엔 마스크를 착용했다고 보건당국에 진술했다.

A씨의 택시영업기간 카드 결제 승객은 39건, 42명이다.

이중 신원이 확인된 32명은 자가격리(14일) 됐고, 외지인(대구) 2명은 이날 오전 보건소 차량으로 대구까지 이송됐다.

하지만 현금을 쓴 11명과 카드결제 10명의 신원은 아직 파악되지 않아, 시는 카드사와 카드번호 뒷자리 4개, 승하차 시간과 장소를 공개했다.

시는 A씨 택시 이용자에 대한 정보를 확인해 해당 시민은 즉시 시 콜센터와 각 보건소 등으로 연락해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