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티안 오송병원, 화상환자 고압산소치료
베스티안 오송병원, 화상환자 고압산소치료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2.21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재)베스티안 청주 오송병원(병원장 문덕주)이 고압산소치료기를 운영하며 화상환자들의 빠른 회복을 돕고 있다.

21일 오송병원에 따르면 고압산소치료는 100% 산소를 1기압 이상 압력으로 밀폐된 공간에 투여하며 치료하는 것을 말한다. 최근 각광받는 치료방법 중 하나다.

높은 농도의 산소를 체내 혈액 속에 스며들게 해 몸 곳곳에 산소를 투입 시키고, 일산화탄소 중독과 잠수병, 화상, 당뇨병성 족부 궤양, 만성 난치성 상처 등 여러 질환의 증상을 개선해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압산소치료기. ⓒ베스티안병원
▲고압산소치료기. ⓒ베스티안병원

환자는 챔버에 들어가 30분에서 1시간 정도 치료를 받는다. 고농도 산소는 화상 환자에서 부종 감소나 신생 혈관 생성 촉진, 체내 콜라겐 합성 증가로 상처 치료 시간을 단축 시킨다.

오송의 지역응급의료기관이자 중증화상센터를 갖춘 베스티안 병원은 2대의 고압산소치료기를 보유하고 있다.

뿐만 아니다. 중환자실 30병상을 모두 1인실로 구성해 감염을 차단할 수 있도록 했다.

병원 본관 옥상엔 헬리포트를 설치, 전국 어디에서든 1시간 이내에 도착해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응급화상 진료체계도 갖추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