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문화도시센터 개소…기록문화 창의도시 구현 본격화
청주시 문화도시센터 개소…기록문화 창의도시 구현 본격화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2.11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대한민국 첫 법정 문화도시 청주시의 행보가 본격화 됐다.

청주시는 11일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 문화도시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 센터는 문화도시 사무국을 확대 신설한 조직으로, 문화도시 사업 신속성을 위해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에 설치됐다.

조직은 3개 팀 10명으로 구성됐다. 센터장은 기존 문화도시 사무국 팀장이 승계하고, 시민문화팀과 기록문화팀, 창의산업팀 등 3개 팀이 분야별 사업을 추진한다.

센터는 전문가로 자문단을 구성하고, 지역문화예술 단체, 시민활동가와의 협력도 강화할 방침이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청주시 문화도시 센터는 시민 문화력을 키우고 도시의 정체성을 찾으며 문화 경제력을 높이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문화도시는 지역별 특색 있는 문화자원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문화창조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국가가 지정한 도시다.

‘기록문화 창의도시’를 비전으로 예비도시 사업을 해온 청주시는 지난 12월 30일 전국 6개 도시와 함께 대한민국 첫 법정문화도시가 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