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콘텐츠코리아랩, 문체부 실적평가 ‘최고등급’ 받아
충북콘텐츠코리아랩, 문체부 실적평가 ‘최고등급’ 받아
  • 이명호 기자
  • 승인 2020.01.28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이명호 기자) 정식 개소 1년 4개월을 맞은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의 활약이 심상찮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은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이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기반형 콘텐츠코리아랩 운영 실적 및 2020년 사업계획 평가에서 최고등급인 ‘A’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성적으로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은 국비 2억5천만 원을 인센티브로 받아 2020년 사업비로 총 23억 원을 확보하게 됐다.

재단에 따르면 한국콘텐츠진흥원 기업지원센터가 진행한 이번 평가는 지역기반형 콘텐츠코리아랩을 운영하는 전국의 광역 시·도 16곳 중 올해 개소 예정지역을 제외, 10개 지역을 대상으로 했다.

평가결과 A등급 2개 지역, B등급 3개 지역, C등급 5개 지역으로 선정됐다.

A등급을 획득한 충북과 광주를 제외한 B등급 지역은 각각 1억5천만 원, C등급은 미반영 등 인센티브가 차등 지원된다.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은 이번 평가에서 교육, 공연(대중음악), 영상, 공예·디자인 등 특화 장르를 선정해 집중 지원한 점에서 호평을 얻었다.

특히 차별화된 운영 전략 하에 교육 지원과 창작 지원, 마케팅 및 컨설팅 등 전 분야가 목표 대비 172%를 달성한 점과 월 평균 80.6%의 시설‧장비 활용도도 좋은 평가 요인으로 작용했다.

초기 창업기업을 위한 입주공간을 운영하며 AR‧VR, 영상, 여행, 애견, 보드게임 등 다분야 문화콘텐츠 개발의 기반을 마련한 점과, 사업 고도화 등을 통해 지속사업으로 선순환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점도 강점으로 작용했다.

충북콘텐츠코리아랩은 충북도와 청주시 주관으로,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과 충북지식산업진흥원이 운영 중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