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독서왕김득신문학관 본격 운영
증평군, 독서왕김득신문학관 본격 운영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2.24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증평=안영록 기자) 증평 독서왕김득신문학관이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증평군은 24일 송산리 소재 독서왕김득신문학관 개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연면적 1천906㎡에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의 이 문학관은 45억 원을 들여 ▲상설전시실 ▲수장고 ▲문예배움실(다목적강의실) ▲백곡사랑방(회의실) ▲억만재(학습실) ▲기획전시실 ▲취묵당카페(다목적휴게공간) 등을 갖췄다.

1층에는 백곡 김득신 관련 서적과 지역 문인들의 작품, 추천 도서 등이 있다.

백곡 김득신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미디어 중심의 전시실도 마련됐다.

10∼40인을 수용할 수 있는 2층 학습실은 주민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 공간으로 활용된다.

3층은 각종 전시회가 열릴 기획전시실과 보강천의 아름다운 조경을 바라보며 쉴 수 있는 다목적 카페 공간이다.

문학관은 무엇보다 인접한 군립도서관과 통로를 이어 시설의 활용도를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독서왕김득신문학관은 300여 점의 자료를 소장하고 있다.

김인순 문화체육과장은 “주민을 위한 전시‧교육 복합문화공간으로 꾸며, 주민에게 사랑받는 시설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득신(金得臣·1604∼1684) 선생은 임진왜란 때 진주성 대첩을 이끈 김시민 장군의 손자다. ‘백이전(佰夷傳)’을 11만3천번 읽었고, 1만 번 이상 읽은 책이 36편에 달한다고 전해지는 다독가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