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괴산호국원 개원…안장시설 2만여기 규모
국립괴산호국원 개원…안장시설 2만여기 규모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0.11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괴산=안영록 기자) 국립괴산호국원이 11일 문을 열었다.

국가보훈처는 이날 국가유공자의 마지막을 품격 있게 예우하기 위해 괴산군 문광면 호국로 159에 조성한 국립괴산호국원 개원식을 가졌다.

이낙연 국무총리 등이 참석한 개원식은 식전공연과 소개영상, 국민의례, 헌화 및 분향, 공로자 포상, 기념사 및 기념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총리는 기념사에서 “정부는 유공자들께서 편안히 잠드실 시설을 정성껏 준비하고 있다”면서 “2021년 개원하는 제주호국원을 비롯해 2023년까지 16만 여기를 모실 시설들을 더 지어 국가유공자와 유가족들을 마음을 다해 모시겠다”고 약속했다.

89만7천639㎡ 터에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로 지어진 호국원은 봉안담과 자연장 등 안장시설 2만여 기를 갖추고 있다.

호국원은 향후 안장 수요에 대비해 연차적으로 총 10만여 기 규모로 확충할 계획이다.

국가보훈처는 “국가유공자의 고령화에 따른 안장수요 증가에 대비할 것”이라며 “국가유공자의 마지막을 보다 품격 있게 예우해 그 분들에 대한 무한책임을 실현하는 호국원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