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훈‧박규리 제천국제음악영화제 대미 장식
김태훈‧박규리 제천국제음악영화제 대미 장식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9.08.12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 사회를 맡은 팝 칼럼리스트 김태훈과 배우 박규리(왼쪽부터). ⓒ제천시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 사회를 맡은 팝 칼럼리스트 김태훈과 배우 박규리(왼쪽부터). ⓒ제천시

(충북뉴스 제천=소진섭 기자) 팝 칼럼리스트 김태훈과 배우 박규리가 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회는 폐막식 사회자로 김태훈‧박규리씨를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김태훈 팝 칼럼리스트는 SBS 영화 정보 프로그램 ‘접속! 무비월드’에서 영화평론가 이동진과 함께 ‘영화는 수다다’ 코너를 진행하고 있다.

2005년 한국방송프로듀서상 라디오 부문 최우수 실험상을 받는 등 공중파와 케이블, 라디오에서 활약하는 대한민국 대표 팝 칼럼니스트다.

6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거리의 악사 페스티벌 사회와 11‧13‧14회 폐막식 사회를 맡으며 제천국제음악영화제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2007년 걸그룹 카라로 데뷔한 배우 박규리는 가수, 뮤지컬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해오고 있다.

2016년부터 드라마 ‘장영실’과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영화 ‘두 개의 연애’, ‘어떻게 헤어질까’, ‘볼링블링’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은 13일 저녁 7시 옛 동명초등학교에서 열린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