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년간 아파트 공용전기 끌어 쓴 대학 교직원 송치
7년간 아파트 공용전기 끌어 쓴 대학 교직원 송치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5.08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수년간 자신이 사는 청주의 한 아파트 공용전기를 끌어다 무단 사용한 대학교 교직원 등이 검찰에 송치됐다.

청주상당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A씨와, 아파트 통신단자함에서 A씨의 집으로 공용전기를 연결해준 업자 B씨를 같은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대학교에서 전기 관련 시설직으로 근무 중인 A씨는 지난 7년 10개월 동안 아파트 공용전기를 자신의 집으로 끌어다 쓴 혐의다.

이렇게 쓴 전기 양은 250만 원 상당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