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역 여파…충주시 농업인 교육 무기한 연기
구제역 여파…충주시 농업인 교육 무기한 연기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9.02.08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충주=소진섭 기자) 구제역 여파로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안문환)의 새해 농업인 교육이 무기한 연기됐다.

센터는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시민 1천600여 명을 대상으로 사과, 복숭아, 양봉 등 8개 과정으로 열 예정이던 농업인 교육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8일 밝혔다.

농업인 교육은 가축 이동제한 해제 시 방역기관과 협의해 상설교육으로 전환해 재개된다.

이번 교육을 신청한 농업인에게 시는 교육연기 내용을 문자 메시지로 통보하고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도 게시했다. 

교육 문의는 센터 교육운영팀(043-850-3212)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