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자매도시 청소년 문화교류 추진
영동군, 자매도시 청소년 문화교류 추진
  • 이재열 기자
  • 승인 2017.08.18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대문구 학생 등 체험 프로그램 참가

[충북뉴스 영동=이재열 기자] 영동군이 국내 자매도시와 청소년 문화교류를 추진한다.

18일에는 서울 서대문구 학생들이 1박2일 일정으로 영동군을 찾았다.

이날 오전 국악체험촌 세미나실에서 환영식을 시작으로 송호관광지 물놀이 체험, 과일나라테마공원 과일수확 체험, 국악체험촌 국악연주체험, 노근리평화공원 등 학생들은 평소 접해보지 못했던 이색적인 체험을 즐겼다.

포도축제 기간인 오는 26~27일에는 서울 중구 청소년들이, 10월 14~15일에는 영동군 학생들의 서울 중구 문화체험이 각각 예정돼 있다.

군은 영동을 방문하는 도시지역 학생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해 영동의 다양한 매력을 알린다는 방침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