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계약심사·일상감사 성과…7억2천500만원 절감
영동군 계약심사·일상감사 성과…7억2천500만원 절감
  • 이재열 기자
  • 승인 2017.07.13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편익시설 등 각종 신규사업 활용

[충북뉴스 영동=이재열 기자] 영동군은 사전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로 올 상반기에 7억2천500만원의 사업예산을 절감했다고 13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각종 공사·용역 등 계약 체결에 앞서 원가산정 적정여부, 공법적용, 설계변경 적정성 검토 등 원가분석을 통해 적정한 계약 금액을 산출하며 예산 절감을 도모하고 있다.

상반기에 본청 실과소와 직속기관에서 계약 체결에 앞서 요청한 사업에 대해 계약심사로 35건 4억1천500만원, 일상감사로 66건에 3억1천만원을 각각 절감했다.

이렇게 절감된 예산은 주민편익시설 등 각종 신규 사업 재원으로 활용된다.

성영근 기획감사실장은 “정책을 수립하고 예산을 집행하는 데 있어 군민의 세금이 한 푼이라도 의미 없이 쓰이는 경우가 없도록 제도운영에 내실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