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전기자동차 급속충전시설 설치
영동군, 전기자동차 급속충전시설 설치
  • 이재열 기자
  • 승인 2016.12.02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간휴게소 이어 영동읍사무소 등 총 2곳

[충북뉴스 영동=이재열 기자] 영동군은 전기자동차 급속 충전기를 영동읍사무소에 설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영동군에는 지난해 설치한 황간휴게소에 이어 총 2곳의 급속충전시설을 갖췄다.

영동읍사무소에 설치한 급속충전시설은 올 연말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사)한국자동차환경협회에서 운영한다.

충전방식은 멀티형(DC차데모+AC3상+DC콤보)으로 국내 출시된 모든 전기차를 충전 할 수 있다. 급속충전 시 소요되는 시간은 30분 정도로 유료(평균 313.1원/kw)다.

전기자동차를 이용하면 1대당 연간 약 2.141톤의 온실가스 저감 효과가 있어 친환경 자동차 이용을 확대할수록 대기질 개선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게 영동군의 설명.

한편 전국에 설치된 급속충전기 위치나 충전기 정보는 환경부 전기차충전소 홈페이지(www.ev.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