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제세 “의료산업 중심지 오송 키운다”
오제세 “의료산업 중심지 오송 키운다”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6.03.22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오제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예비후보(사진·청주 서원)는 22일 “오송을 대한민국 최고의 바이오 의료산업 중심지로 키워 충북 미래 100년 발전을 견인하는 지역으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오 예비후보는 “19대 국회에서 오송임상시험센터(총사업비 313억원), 오송융합바이오소재센터 건립(총사업비 280억원), 국립줄기세포재생센터(총사업비 189억원), 국립의과학지식센터(총사업비 159억원), 오송첨단복합의료재단에 입주한 신약개발지원센터 등 4개 센터에 운영비, 장비비 등 2천311억원을 포함해 총 3천250억여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어 “오송첨복단지에 입주업체가 개발한 상품의 상용화 및 민간기업 입주를 가능케 한 ‘첨복단지지원특별법’ 개정으로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오송을 제약산업 메카로 만들기 위해 공공백신개발지원센터, 첨단임상시험센터, 국립노화연구원(치매연구센터), 임상시험신약생산센터 완제의약품 생산시설 조기 건립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