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음악영화 제작지원 프로젝트 본선 진출작 선정
제천 음악영화 제작지원 프로젝트 본선 진출작 선정
  • 이재열 기자
  • 승인 2020.07.10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상훈 감독과 김영·조영각 프로듀서. ⓒ제천시
▲안상훈 감독과 김영·조영각 프로듀서. ⓒ제천시

(충북뉴스 제천=이재열 기자) (사)제천국제음악영화제(집행위원장 조성우)가 10일 제천 음악영화 제작지원 프로젝트 본선 진출작 8편을 공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한국 음악영화의 발전 기틀을 마련해온 영화제의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다.

전문 영화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면밀한 심사를 통해 장편영화 2편과 단편영화 3편, 다큐멘터리 3편이 선정됐다.

프로젝트 심사는 안상훈 감독과 조영각‧김영 프로듀서 등 3명이 맡았다.

본선 진출작 8편은 ▲밤이 길어 생긴 일(문재웅) ▲구전가요(이병훈) ▲지고지순(고승환) ▲언니를 기억해(조하영) ▲블루 시티 서울(정성준) ▲아치의 노래(고영재) ▲포코 아 포코(김영준) ▲블루(김영환) 등이다.

이들 작품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기간에 열릴 본선 피칭 행사인 ‘피치 펀치’에서 소개된다.

피칭 후 최종 선정된 작품들은 총 1억 원 가량의 제작지원금과 후반작업 현물지원을 받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영화제로 전환된 16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오는 8월 13일부터 17일까지 공식 온라인 플랫폼들을 통해 개최된다. 상영작 등은 웨이브(wavve)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