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성불산산림휴양단지 숙박료 30% 인하
괴산 성불산산림휴양단지 숙박료 30% 인하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6.29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괴산=안영록 기자) 괴산군은 성불산산림휴양단지 숙박료를 한시적으로 인하한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함이다.

숙박료 할인기간은 오는 7월부터 9월까지로, 할인율은 30%다.

사용료 전액을 내면 할인율을 적용한 감면액 만큼 괴산사랑상품권으로 바꿔 되돌려주는 방식이다.

2015년 개장한 성불산산림휴양단지는 △숲속의집(사진·10동) △한옥체험관(1동) △산림문화휴양관(8실) 등 다양한 형태의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다.

앞서 군은 코로나 사태로 휴양단지 운영을 중지해오다 이달 8일 재개장했다.

하지만 감염병 예방 차원에서 단체 숙박객이 머물 수 있는 한옥체험관(30인 이상 수용)과 숲속의 집 2개동(14인실)은 운영하지 않는다.

또 밀접접촉 차단을 위해 산림문화휴양관은 1칸씩 띄워 격실로 4실만 운영한다.

예약 및 이용 관련 사항은 숲나들e(https://www.foresttrip.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