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마스크 미착용자 시내버스 이용 못해”
청주시 “마스크 미착용자 시내버스 이용 못해”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5.20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 22일 시행
▲청주시내버스 이미지. ⓒ충북뉴스
▲청주시내버스 이미지. ⓒ충북뉴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시내버스 이용자들의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된다. 마스크를 쓰지 않으면 승차할 수 없다.

청주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시내버스를 탑승해 다수의 밀접접촉자가 발생함에 따라 시내버스 이용 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을 22일부터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그동안 시내버스에 2억7천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해 운수종사자 마스크 지급과 손소독제 비치, 1회 운영마다 1회 소독 등을 지원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 확진자가 시내버스를 이용해 승객 14명이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됐다.

특히 확진자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탑승한 시내버스에서는 탑승객 보다 밀접접촉자가 훨씬 많이 발생했다.

청주시는 “22일부터 29일까지 일주일 간 마스크 착용 의무화 홍보와 계도기간을 거쳐 30일부터 본격적인 행정명령이 시행된다”며 “승차 거부를 무시하고 탑승한 승객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 최대 3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방역비용 등을 청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시는 택시와 시내버스 운수종사자에 대해 18일부터 운행 중 마스크를 미착용한 경우 과징금을 부과하는 개선명령을 내렸다.

마스크 쓰지 않은 택시 승객에 대해선 3월 27일부터 승차거부를 허용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