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민주당‧통합당, 방사광가속기 청주 오창 유치 ‘맞손’
충북 민주당‧통합당, 방사광가속기 청주 오창 유치 ‘맞손’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4.28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미래통합당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이 차세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청주 오창 유치를 위해 손을 잡았다.

28일 두 정당 충북도당에 따르면 변재일 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과 정우택 통합당 충북도당위원장을 비롯해 21대 총선 충북 당선인들은 이날 방사광가속기 오창 구축 건의문을 채택했다.

이들은 건의문을 통해 “오창은 KTX와 고속도로 등 전국 어디서나 평균 1시간대 이용이 가능한 사통팔달의 교통망과 청주국제공항을 갖추고 있다”며 “국내외적으로 방사광가속기 이용이 가장 편리한 최적지”라고 강조했다.

또 “충청권과 인접한 수도권은 방사광가속기 이용이 절실한 바이오·반도체·2차전지·화학물질 등의 산업이 전국 60~80% 집적돼 있다”며 “이를 지원하는 대덕연구단지와 기초과학연구원, KAIST 등 대학·연구기관이 소재한 지역”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오창은 그동안 수도권 대 비수도권이란 대립구도하의 지역균형 발전이 아닌 수도권·비수도권이 공존·공생하는 국가균형 발전의 최적지로 특정 지역만이 아닌, 국가 전체 균형발전을 기할 수 있는 유일한 지역”이라며 “(방사광가속기)입지 선정 심사가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되기를 간곡히 건의한다”고 밝혔다.

건의문은 정부와 국회 등에 전달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