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극복” 옥천군농업인단체, 국제연수 여비 반납
“코로나 극복” 옥천군농업인단체, 국제연수 여비 반납
  • 이재열 기자
  • 승인 2020.04.0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청. ⓒ충북뉴스
▲옥천군청. ⓒ충북뉴스

(충북뉴스 옥천=이재열 기자) 옥천군농업인단체협의회(회장 이훈)가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올해 계획했던 해외연수를 취소하고 책정된 여비를 전액 군에 반납한다고 옥천군이 8일 밝혔다.

옥천군에 따르면 농촌지도자, 생활개선회, 농업경영인, 여성농업인, 4-H 본부·연합회 등 지역 6개 농업인단체 대표는 최근 회의에서 회원들의 농업 선진국 견학을 위해 책정된 군비 6천300만원을 전액 반납키로 했다.

이훈 농업인단체협의회장은 “코로나로 인한 경기침체로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해외연수를 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판단했다”며 “반납된 예산이 농업 생산기반 조성에 투자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