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여파 ‘옥천참옻축제’ 취소…“참 옻 정상 판매” 
코로나 여파 ‘옥천참옻축제’ 취소…“참 옻 정상 판매” 
  • 이재열 기자
  • 승인 2020.04.06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옥천=이재열 기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옥천참옻축제’가 전격 취소됐다.

6일 옥천군에 따르면 지난 3일 열린 옥천참옻축제추진위원회 회의에서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개최키로 한 13회 옥천참옻축제를 열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옥천참옻축제는 매년 4월말 1만명 이상의 옻순 애호가들이 찾는 전국 대표 먹거리 축제로 옥천군은 2005년 전국 최초로 옻산업특구를 지정받아 매년 성황리에 축제를 열고 있다.

군은 코로나 사태로 축제는 취소했지만, 봄철 특정시기에만 옻순 채취가 가능한 만큼 다각적인 홍보와 판매를 진행할 계획이다.

옥천군에서 재배되는 옻순은 4월 말경 출하 예정이다. kg당 1만7천원 선에서 판매가 예상된다.

옻순 구매 예약은 옥천군산림조합(043-732-7001)과 옥천참옻영농조합법인(043-732-5787)을 통해 가능하다.

한편 옥천군 참옻 재배 농가는 2019년 기준 145호 농가에 식재면적은 148ha다. 재배 주수는 41만5천주 정도다. 

동의보감에는 옻순이 사람 몸의 어혈을 식혀 혈액순환에 좋고, 소화를 도와 위장병, 숙취 해소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기록돼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