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여파’ 청주페이 900억 발행…인센티브 10% 상향
‘코로나 여파’ 청주페이 900억 발행…인센티브 10% 상향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3.30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시가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청주페이(청주사랑상품권) 발행규모를 늘린다.

30일 청주시에 따르면 청주페이 발행 규모를 당초 100억 원에서 900억 원으로 확대하고, 600억 원에 한해 인센티브를 6%에서 10%로 늘린다.

1인당 구매액은 월 50만원인데 여기에 인센티브 10%를 더해 55만원이 충전된다.

청주페이는 만 14세 이상 누구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이나 농협 5곳과 신협 25곳의 판매 대행점에서 구매하면 된다.

신용카드 사용이 가능한 청주시 소재 편의점과 학원, 미용실, 카페, 병원, 주유소, 전통시장 등 대부분의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다.

단, 백화점과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SSM), 유흥업소, 사행업소, 상품권판매소 등은 제외다.

지난해 12월 17일 첫 발행된 청주페이는 지난 3개월간 전체 발행액 103억 원 가운데 81억 원이 소비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