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임해종 불출마…경대수‧임호선 맞대결 성사
민주당 임해종 불출마…경대수‧임호선 맞대결 성사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3.24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해종 예비후보가 기자회견을 열어 총선 불출마 등 입장을 밝히고 있다. ⓒ충북뉴스
▲임해종 예비후보가 기자회견을 열어 총선 불출마 등 입장을 밝히고 있다. ⓒ충북뉴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더불어민주당 공천 탈락에 반발해온 중부3군(증평·진천·음성) 임해종 예비후보가 결국 총선 불출마와 함께 같은 당 임호선 후보 지원을 약속했다.

임 예비후보는 24일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해 “21대 총선에서 민주당의 승리와 문재인 정부 후반기 국정운영 성공을 위해 대승적인 차원에서 불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 임호선 후보가 당선될 수 있도록 최대한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그의 불출마로 중부3군은 검사 출신인 통합당 경대수 후보와 경찰 출신인 민주당 임호선 후보가 본선에서 겨룬다. 검‧경 대결이 성사된 것이다.

괴산 출신인 경 후보는 서울중앙지검 차장검사와 제주지검장, 대검 마약조직범죄부장 등을 지내고 19‧20대 총선에서 승리한 재선 의원이다.

진천이 고향인 임 후보는 경찰청 차장을 지낸 경찰대 2기 출신이다. 검경 수사권 조정안을 진두지휘해온 인물로 알려졌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