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충북도당, 총선 공약 발표…선대위 출범
미래통합당 충북도당, 총선 공약 발표…선대위 출범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3.24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미래통합당 충북도당이 24일 4‧15 총선 주요 공약을 발표하고 필승을 다짐했다.

충북도당은 이날 대회의실에서 21대 국회의원 선거 충북도당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과 공약 발표회를 가졌다.

충북도당과 도내 8개 선거구 후보들은 공통 공약으로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 반영 ▲충북 사통팔달 도로망 구축 ▲중부권 차세대 방사광가속기 구축 ▲충북지역 의대 정원 확대·북부권 권역외상센터 건립 ▲미세먼지 대응 산업환경개선지원센터 구축 ▲청풍명월 국가지정관광단지 조성 등을 제시했다.

후보들은 지역별로 3개 공약도 발표했다.

먼저 청주권은 원도심 도시재생 사업 추진(상당), 장애인 복지시설 확충(서원), 오송 바이오 제3국가산단 차질 없는 추진(흥덕), 오창 소각장 결사 저지(청원) 등이다.

나머지 지역은 수소전기차 산업 특구(충주), 국가지정 관광단지 육성(제천·단양), 동서횡단철도 보은역 신설(동남4군), 중부고속도로 전 구간(남이~호법JCT) 확장(중부3군) 등이다.

충북도당은 선거대책위 출범을 계기로 총선에서 승리해 코로나19 안일 대처와 뒷북 대응으로 불안감을 형성하고 경제 파탄을 일으킨 문재인 정부를 심판한다는 각오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