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철 괴산경찰서장 “공동체 치안 활성화 최선”
김한철 괴산경찰서장 “공동체 치안 활성화 최선”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1.20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괴산=안영록 기자) 김한철(50) 63대 괴산경찰서장이 20일 취임했다.

강원 홍천 출신인 김 서장은 경찰대(9기)로 경찰에 입문, 강원 양구경찰서 경비교통과장, 인천청 경무과 치안지도관, 충북청 경비교통과장 등을 지냈다.

이날 취임식에서 그는 군민 안전 확보와 존중 문화를 중심으로 주민생활과 밀접한 기초치안 생활법치 확립을 강조하며 공동체 치안 활성화를 위해 힘쓸 것을 약속했다.

김 서장은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라는 말을 가슴 깊이 새기고 역할에 충실 하는 한편, 각종 변화에는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