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베스티안병원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 지정
청주 베스티안병원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 지정
  • 안영록 기자
  • 승인 2020.01.16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위치한 베스티안병원 전경. ⓒ충북뉴스
▲청주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위치한 베스티안병원 전경. ⓒ충북뉴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보건복지부 지정 화상전문병원인 청주 오송 베스티안병원(병원장 문덕주)은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으로 지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지정기간은 3년.

보건복지부는 최근 외국인 환자에게 우수한 의료서비스와 보다 안전한 시술 및 수술 환경을 제공하는 의료기관을 지정했다.

이번 지정으로 베스티안병원은 의료 해외진출과 외국인 환자 유치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외국인 환자 유치가 가능해졌다.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위치한 이 병원은 종합병원이자 중증화상센터를 갖춘 화상질환에 특화된 병원이다.

병원 측은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 지정으로 화상흉터 재건수술 등이 필요한 외국인 환자에게 선진 의료 기술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