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민속체험박물관 ‘겨울놀이 체험’ 풍성
증평민속체험박물관 ‘겨울놀이 체험’ 풍성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2.16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증평=안영록 기자) 증평민속체험박물관에서 다양한 겨울놀이 체험행사가 열린다.

16일 증평군에 따르면 먼저 21~22일 ‘작은 설, 동지(冬至)’ 행사가 열린다. 동지는 ‘겨울에 이르렀다’는 뜻으로, 일 년 중 밤의 길이가 가장 긴 날이다.

이 행사에선 악귀를 쫓기 위해 이뤄지던 세시 풍속에 따라 동지고사를 지내고 팥죽을 맛 볼 수 있다.

팥 주머니 만들기와 소원부적 달기 등 전통 문화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동짓날 버선을 선물하던 동지헌말(冬至獻襪)과 크리스마스에 양말을 걸던 서양의 풍습에서 착안, 동서양이 어우러진 나만의 작품을 만들어 보는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모두 무료다.

증평민속체험박물관에선 내년 2월 9일까지 겨울놀이 체험도 운영한다.

썰매타기와 연날리기, 팽이치기 등 겨울철 민속놀이와 떡볶이, 어묵 등 간단하고 저렴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증평민속체험박물관(043-835-4154)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