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행안부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군 단위 유일
증평군, 행안부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군 단위 유일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1.07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청. ⓒ충북뉴스
▲증평군청. ⓒ충북뉴스

(충북뉴스 증평=안영록 기자) 증평군은 행정안전부의 ‘2019년도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우수기관에 이름을 올린 군 단위 자치단체는 전국에서 증평군 뿐이다.

안전문화대상은 국민 안전의식 제고와 안전문화운동 참여 확산을 위해 전국 자치단체·공공기관·민간기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현장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는 우수사례 경진대회.

군은 경찰서가 없는 약점에도 불구, 민선 5기 군정 슬로건을 ‘안전’으로 채택하고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2016년 전국 처음으로 ‘안전도시 육성 기본조례’를 만든데 이어, 전 군민을 상해보험과 자전거보험에 자동 가입시켰다.

특히 지난 3월부터는 군 복무 청년 모두도 상해보험에 가입시켜 복무 중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대비했다.

뿐만 아니다. 작년부터는 교통사고 위험률을 낮추기 위해 도내에서 처음으로 ‘안전속도 5030’사업을 통해 시가지 전체 운행제한속도를 30~50㎞로 낮췄다.

3안(안전‧안심‧안녕) 안전체험과 역량강화 참여 프로그램과 민‧관‧학 협력 안전 캠페인 등 120여 차례의 안전문화 활동을 통해 주민 5천여 명을 참여토록 하는 등 주민 역량 강화에도 힘썼다.

이외에도 군은 ▲전국 최초 시민 참여형 택시경찰대 운영 ▲농촌마을 대상 안심마을 시범사업 추진 ▲자전거 안전교육장 운영 등의 다양한 안전 거버넌스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안전문화대상 시상은 오는 28일 증평에듀팜특구에서 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