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한국병원 인공신장실 20주년 기념강좌 열려 
청주 한국병원 인공신장실 20주년 기념강좌 열려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0.0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병원. ⓒ충북뉴스
▲한국병원. ⓒ충북뉴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올해 인공신장센터 개설 20주년을 맞은 의료법인 인화재단 청주 한국병원(병원장 송재승)이 기념강좌를 마련했다.

한국병원은 오는 10일 오후 3시 신관 다목적홀에서 기념강좌를 연다고 7일 밝혔다.

강좌에선 한국병원 김석원 신장내과장이 ‘만성신부전과 신대치 요법’을, 안선준 영상의학과장이 ‘혈관관리 및 시술’에 대해 강연한다.

또 인공신장센터 정복영 수간호사가 혈관관리 대처요령을 , 신혜근 영양사가 ‘만성신부전 환자의 식이관리 요령’, 한서윤 사회복지사가 ‘혈액투석환자의 복지혜택’을 안내한다.

강좌는 한국병원에서 치료 중인 투석환자와 보호자, 신장질환에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들을 수 있다.

1999년9월 혈액투석기 7대로 개설된 한국병원 인공신장센터는 현재 첨단 투석기 44대를 갖추는 등 최신 투석액중앙공급시스템으로 운영 중이다. 중환자실에도 2대의 투석기를 가동하고 있다.

지난해 한국병원은 신장내과 전문의 2명과 투석간호사 13명이 투석건수 2만여건을 기록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