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문화재단, 10월 매주 금요일 ‘청춘영화제’ 열어
청주문화재단, 10월 매주 금요일 ‘청춘영화제’ 열어
  • 이명호 기자
  • 승인 2019.10.06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이명호 기자) 10월의 매주 금요일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 ‘청춘영화제’가 열린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은 오는 11일부터 10월 한 달 매주 금요일 오후 2시 첨단문화산업단지 영상관에서 ‘청춘영화제’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청춘, 그날의 추억’을 주제로 진행하는 이번 영화제의 관람 대상은 60대 이상이다.

장소적 제약으로 인해 선착순 90명까지 사전 전화 신청(043-219-1013)을 받아 진행한다.

상영작은 1950년대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고전 영화들로 ▲11일 서울의 휴일(1956년, 감독 이용민, 주연 노능걸·양미희·임성숙) ▲18일 자유결혼(1958년, 감독 이병일, 주연 조미령·최은희·박 암) ▲25일 여사장(1959년, 감독 한형모, 주연 엄앵란·조미령·이수련)이다.

참석자들에게는 간단한 다과가 제공되고, 레크리에이션도 진행한다.

청춘영화제는 청주문화재단의 2019 북 카페 사업의 일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