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열병 확산 양상…괴산군 “10월 행사 취소‧축소”
돼지열병 확산 양상…괴산군 “10월 행사 취소‧축소”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10.0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청. ⓒ충북뉴스
▲괴산군청. ⓒ충북뉴스

(충북뉴스 괴산=안영록 기자) 괴산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African Swine Fever)이 확산 양상을 보여 이달 예정된 행사를 취소 또는 축소한다고 4일 밝혔다.

군은 이날 군청에서 긴급회의를 열어 오는 7일 예정됐던 괴산군 이장 화합한마당 행사를 무기한 연기키로 했다. 괴산군 농업인단체협의회 핵심역량강화교육은 전격 취소했다.

8일 예정된 ‘자매도시(경기도 의왕시) 초청 야구 교류행사’와 10일 ‘꿀벌랜드 개장식 및 충청북도 양봉인 한마음대회’도 각각 연기 또는 취소했다.

특히 13일 ‘이화령 전국자전거 대회’와 19~20일 ‘양곡은행나무마을 축제’, 19일 ‘괴산군민체육대회’, 24~25일 ‘도·시군 공무원 한마음 체육대회’는 모두 취소했다.

‘청천환경문화축제’(11~12일)와 ‘괴산군민의날 기념식’(15일)은 대폭 축소해 진행키로 했다.

군은 11월 계획된 행사도 돼지열병 확산 추이에 따라 전면 취소하거나 축소, 연기한다는 방침이다.

괴산군에는 양돈농가 53곳에서 돼지 9만7천두를 기르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