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강서2동 주민 “SK하이닉스 LNG발전소 결사반대”
청주 강서2동 주민 “SK하이닉스 LNG발전소 결사반대”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9.19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 강서2동 주민들은 19일 외북동 일대에 추진되는 SK하이닉스 LNG발전소(스마트에너지센터) 건설을 결사반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전세버스 9대에 나눠 타고 온 강서2동 주민 300여명은 청주시청 정문 앞에서 LNG발전소 건설 반대 집회를 가졌다.

LNG발전소·변전소·송전선로반대대책위원회(위원장 오경택‧반대대책위)는 “강서2동에는 문암동 쓰레기매립장, 신대동 하수처리장, 분뇨처리장, 음식물자원화시설 등 각종 혐오시설이 들어서고, 테크노폴리스 1·2차 산업단지까지 조성됐다”며 “3차 산단을 조성하면서 사전 협의 없이 LNG발전소 건설 이야기가 나오는 것은 주민을 우롱하는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SK하이닉스는 LNG발전소 건설을 즉각 중단하고, 청주시는 주민 생존권을 보장하라”고 강조했다.

전날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충북시민대책위원회는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해 SK하이닉스 LNG발전소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달 24일부터 이달 6일까지 4개 구별 만 13세 이상 청주시민 747명을 대상으로 한 이 조사결과, LNG발전소 건설 찬·반 질문에 응답자 45.2%가 ‘반대’했다. 찬성은 12.4%에 불과했다. ‘모르겠다’는 응답도 41.8%로 나왔다.

여론조사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3.58%포인트다.

SK하이닉스가 추진하는 LNG발전소는 액화천연가스(LNG)를 연료를 사용하며, 발전시설용량은 585㎿급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