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시내버스 요금 21일부터 200원 인상
청주 시내버스 요금 21일부터 200원 인상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9.1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r>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청주 시내버스 요금이 오는 21일부터 1천300원에서 1천500원으로 200원이 오른다.

2014년 1월 인상 이후 동결된 시내버스 요금은 유류비와 인건비 상승, 주 52시간 근로제에 따른 추가 인력채용 등의 요인으로 5년 8개월 만에 오르게 됐다.

10일 시에 따르면 오는 21일부터 일반·좌석 시내버스는 성인 현금승차 기준 1천300원에서 1천500원으로 200원 인상된다.

신설된 급행버스 요금은 1천900원으로 청주국제공항에서 오송역·세종고속시외터미널을 오가는 747‧751(751-1) 노선에 적용된다.

공영버스 요금은 당분간 현행대로 500원을 유지한다.

할인기준은 초등학생과 중·고등학생으로 구분됐던 ‘신분제’에서 서울 등과 같이 어린이, 청소년의 ‘연령제’로 변경된다.

교통카드 이용시 100원이 정액 할인되며, 특수학교에 재학 중인 만 19세 이상 학생은 탑승시 학생증을 제시하면 청소년 요금이 적용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