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화폐 모아’ 현금 판매액 100억 돌파
‘제천화폐 모아’ 현금 판매액 100억 돌파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9.09.09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매개시 6개월 만…10월부턴 전자화폐 발행도
▲제천시 화폐 모아 디자인. ⓒ충북뉴스
▲제천시 화폐 모아 디자인. ⓒ충북뉴스

(충북뉴스 제천=소진섭 기자) 제천 화폐 ‘모아’가 판매개시 6개월 만에 현금 판매액 100억 원을 돌파했다.

9일 제천시에 따르면 지난 3월 4일부터 발행된 모아는 빠른 속도로 판매되며 발행액(130억 원) 대비 현금 판매액이 105억 원을 넘어섰다.

이는 판매개시 6개월 여 만의 성과로, 적극적인 시민 동참으로 지역화폐 도입 성공 사례로 꼽히고 있다.

화폐 발행 이후에도 현금 1만원 크기의 5만 원 권을 전국 최초로 발행하며 사용자들의 휴대와 편리성을 높였다.

소상공인 가맹점들이 당일 환전을 할 수 있도록 환전체제를 중간에 변경하는 등 사용자와 가맹점 모두를 위한 유연성 있는 세부 제도 변경을 쾌속 판매행진의 요인으로 파악되고 있다.

시는 여세를 몰아 다가오는 10월부터는 젊은 층의 수요에 대응하고자 전자화폐 ‘모바일 모아’ 20억 원 발행에 돌입했다. 지류형 화폐 50억 원도 추가 발행 예정이다.

이달 중엔 올해 목표액인 200억 원이 발행된다.

시 관계자는 “모바일 모아가 발행되는 10월부터는 지류형과 모바일 모두 6% 할인된 금액으로 시민들이 조금 더 저렴하게 구입해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오는 10월 3일 개천절 동문시장에서 열릴 ‘꼬맥 거리 개장식’에 맞춰 2020. 제천화폐 500억 달성 비전 선포식을 연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