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덕흠 “산업단지형 행복주택 입주 조건 완화 추진”
박덕흠 “산업단지형 행복주택 입주 조건 완화 추진”
  • 이재열 기자
  • 승인 2019.08.18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덕흠 국회의원. ⓒ충북뉴스
▲박덕흠 국회의원. ⓒ충북뉴스

(충북뉴스 이재열 기자) 자유한국당 박덕흠 의원(보은·옥천·영동·괴산)은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의 입주 조건을 완화하는 내용의 ‘공공주택특별법’ 일부개정 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18일 밝혔다.

행복주택은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재정 등을 지원받아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근로자 등의 주거안정을 위해 직장과 학교가 가까운 곳이나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곳에 짓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임대료는 주변시세 보다 20∼40% 이상 저렴하다.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산업단지 근로자는 연령에 상관없이 입주할 수 있다.

하지만 산업단지 근로자들이 수도권 등 다른 지역에서 가족들과 거주하다가 홀로 지방으로 내려오는 경우가 많아 무주택세대구성원이라는 입주조건을 충족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박 의원은 “이번 개정안은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의 입주자 선정 시 입주자격을 무주택자나 무주택세대구성원 요건을 적용하지 않도록 하는 게 핵심”이라고 설명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