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슬리 스나입스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온다
웨슬리 스나입스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온다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8.09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웨슬리 스나입스. ⓒ imdb, 익스펜더블 3
▲웨슬리 스나입스. ⓒIMDb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할리우드 액션 스타 웨슬리 스나입스가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에 참석한다.

충북도는 웨슬리 스나입스와 영화 ‘나우 유 씨 미(Now You See Me)’의 무술 감독 척 제프리스의 영화제 방문이 확정됐다고 9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웨슬리 스나입스는 오는 26일 내한해 29일 오후 2시 청주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한다.

같은 날 오후 6시에는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열리는 국제무예액션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을 밟을 예정이다.

1998년 영화 ‘블레이드’ 주연으로 전 세계 영화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그는 ‘블레이드 2’로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블레이드 3’와 ‘나인 라이브스’, ‘세븐 세컨즈’, ‘익스펜더블 3’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태권도 명예 3단증을 소지한 웨슬리 스나입스는 2003년 3월 한국인 니키 박과 결혼했다.

웨슬리 스나입스와 함께 척 제프리스도 참석한다.

척 제프리스는 영화 ‘블레이드’ 촬영 때 웨슬리 스나입스에게 검술 액션을 가르쳤다.

영화 ‘나우 유 씨 미’ 무술감독였던 그는 ‘글래디에이터’와 ‘12 몽키즈’, ‘블레어 윗치 2’, ‘스파이더 게임’, ‘한니발’ 등에서 액션 코디와 스턴트맨으로 활약했다.

이들 방문은 영화제 운영위원이자 국내 대표 무술감독인 정두홍씨와 인연으로 성사됐다는 후문이다.

영화제는 ‘무예, 영화의 역사를 바꾸다’를 슬로건으로 오는 29일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개막한다.

다음달 2일까지 씨네큐 충주연수점과 CGV 청주서문에서 8개 부문 50여 편의 작품을 무료로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