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즐기면 기부는 덤” 일석이조 관광모델 눈길
“충주 즐기면 기부는 덤” 일석이조 관광모델 눈길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9.07.11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충주=소진섭 기자) 관광과 함께 기부를 할 수 있는 충주시 ‘일석이조’ 관광모델이 눈길을 끈다.

충주를 여행한 관광객들의 온정의 손길이 지역 장애인복지시설에 전해졌다.

충주체험관광센터(센터장 김원일)는 11일 관광객들이 기부한 100만 원을 장애인복지시설인 ‘에바다공동체’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성금은 센터가 운영하는 자전거와 의상 대여소에서 조성된 재원이다.

센터는 중앙탑 사적공원 인근에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해 자전거 대여소와 여행의 추억을 더해줄 의상대여소 ‘입고놀까(사진)’를 운영 중이다.

두 시설은 시가 지역 관광활성화를 목적으로 운영한다.

시설 사용료는 관광객들이 자발적으로 낸 기부금이나 주변 상권을 이용하고 계산한 영수증으로 대신한다.

중앙탑에서 만난 한 관광객은 “어느 관광지를 가도 즐길 거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돈을 내기 마련인데 내가 낸 돈이 기부금으로 쓰여진다니 새롭게 나름 의미가 있는 것 같아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김기홍 관광과장은 “충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동시에 자발적으로 기부금을 모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시스템”이라며 “앞으로도 관광 만족도를 높이고 관광산업을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인프라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