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충주~서울 수서 40분대에 오간다”
이종배 “충주~서울 수서 40분대에 오간다”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9.07.09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서~충주선 연계 노선도. ⓒ이종배의원실
▲수서~충주선 연계 노선도. ⓒ이종배의원실

(충북뉴스 충주=소진섭 기자) 앞으로 충주에서 서울(수서)까지 40분대에 오갈 수 있을 전망이다.

자유한국당 이종배 의원(충주)은 수서~광주 복선전철 건설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며 9일 이렇게 밝혔다.

이 의원에 따르면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은 2011년 2차 국가철도망계획 구축사업에 반영됐다.

▲이종배 국회의원. ⓒ충북뉴스
▲이종배 국회의원. ⓒ충북뉴스

이어, 2015년 1월부터 올해 6월까지 이뤄진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사업타당성(B/C 1.24)을 확보, 지난 5일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수서~광주 구간은 올해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판교~이천 구간은 현재 운영 중이고, 이천~충주 구간도 공사 중으로 2021년 10월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동안 수차례에 걸쳐 국토교통부에 이천~충주 구간의 조속한 추진을 촉구해온 이 의원은 “이들 사업들이 완공되면 수서에서 충주까지 40분대에 오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이어 “충주는 수도권 전철시대가 열려 교통오지에서 철도시대 중심, 교통물류거점도시로 우뚝 설 것”이라고 기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