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과학기술포럼 회장에 남창현 충북대 교수
충북과학기술포럼 회장에 남창현 충북대 교수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5.20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창현 회장. ⓒ충북뉴스
▲남창현 회장. ⓒ충북뉴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충북과학기술포럼은 20일 청주 S컨벤션에서 열린 총회에서 남창현 충북대 교수를 임기 2년의 3기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청주 출신인 남 회장은 인하대를 나와 1977년 상공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중소기업청 벤처기업지원과장,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안전과장 등을 거쳐 2010년 지식경제부 국장을 끝으로 명예퇴직 했다.

이후 2010년 10월부터 6년간 충북테크노파크(TP) 원장으로 일했다. 2016년 11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충북도 정무특별보좌관도 지냈다.

충북과학기술포럼은 2014년 도내 과학 기술인의 역량 강화와 지역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창립됐다.

한편 이날 총회에선 길영식 콜마파마 연구소장과 최종화 메타바이오메드 전무이사, 김태성 충북대 교수, 노근호 청주대 산학협력단장이 지역과학 기술진흥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북뉴스는 2002년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해오고 있습니다.
이것은 규모가 작은 지역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충북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충북뉴스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