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낭만 가득한 영동 호탄리 
봄 낭만 가득한 영동 호탄리 
  • 충북뉴스
  • 승인 2019.04.1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영동군 양산면 호탄리 일원에 핀 벚꽃들도 절정의 아름다움을 뽐냈다. 매년 4월이 되면 호탄리 일원 도로변은 흐드러지게 핀 벚꽃을 구경하기 위해 전국에서 찾아오는 방문객들로 붐빈다. 충남 금산과 옥천 이원, 영동 학산 등을 잇는 이 도로는 오래전부터 벚꽃 명소로 입소문 나며 드라이브 코스로도 알려져 있다. 상춘객들이 차에서 잠시 내려 마지막 벚꽃의 향기를 즐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