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아린 맛 제거 흑도라지 청 제조법’ 기술 이전
충북 ‘아린 맛 제거 흑도라지 청 제조법’ 기술 이전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4.11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충북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아린 맛이 제거된 흑도라지 청 제조방법’에 관한 특허기술을 11일 강원블루베리영농조합법인(대표 임기찬)에 이전했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원은 이날 강원블루베리영농조합법인과 통상실시 계약을 했다.

이날 기술이전 된 특허는 아린 맛이 제거된 흑도라지 청 제조방법에 관한 것.

도라지를 쪄서 숙성하는 공정을 통해 만든 흑도라지는 사포닌 함량이 2.1배, 총폴리페놀 함량이 3.2배 증가했다.

또 청은 흑도라지 추출액과 쌀 올리고당, 배즙, 아로니아즙을 혼합해 농축한 것으로 생리활성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먹기 좋고 맛도 우수하다는 게 농업기술원의 설명이다.

강원블루베리영농조합법인은 이전 받은 흑도라지청 제조기술을 활용해 기존 제품의 품질 향상과 먹기 편한 스틱형 제품 등 소비자가 원하는 다양한 제품으로 상품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