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열 증평군수 “이번 주 고비…구제역 방역 만전”
홍성열 증평군수 “이번 주 고비…구제역 방역 만전”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2.11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열 군수가 연탄리 거점세척‧소독소에서 차량 소독을 하고 있다. ⓒ증평군
▲홍성열 군수가 연탄리 거점세척‧소독소에서 차량 소독을 하고 있다. ⓒ증평군

(충북뉴스 증평=안영록 기자) 증평군은 11일 구제역 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군청에서 방역비상태세유지 대책 회의를 주재한 홍성열 군수는 이번 주말이 구제역 확산 차단에 중요한 고비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는 18일부터 실시 예정인 전국 백신접종과 일제검사의 적극적인 홍보와 농가별 정기 백신프로그램 지속 추진, 각종 행사 자제 등을 지시했다.

홍 군수는 회의 후  증평읍 연탄리 거점세척‧소독소를 찾아 소독시설 등을 점검하고, 방역공무원과 기간제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앞서 지난 1일부터 방역대책본부를 운영 중인 군은 거점소독소를 24시간 운영하고, 군 방제차량과 축협 공동방제단을 활용한 집중 소독 등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사육 중인 우제류의 이상 징후 발견 시 조속히 구제역방역 상황실(043-835-3771~4)로 신고해 줄 것을 축산농가에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