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턱 낮아진 ‘충북교육 청원광장’…답변 기준 공감수 대폭 하향
문턱 낮아진 ‘충북교육 청원광장’…답변 기준 공감수 대폭 하향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2.0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충북교육청의 온라인 소통 채널인 ‘충북교육 청원광장’의 문턱이 낮아졌다.

도교육청은 청원광장 운영 100일을 맞아 청원답변 기준 완화 등 운영 방식을 대폭 개선해 7일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선으로 당초 30일 동안 3천명에서 500명 이상의 공감을 얻은 청원은 교육감이 서면 또는 영상으로, 300명 이상 공감을 얻은 청원은 해당 부서에서 답변하는 방식으로 변경됐다. 답변 기준인 공감수가 크게 줄은 것이 특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개선은 청원광장을 활성화하는 데 초점을 뒀다”며 “도민 참여를 유도하고 일정기준이 충족된 청원은 성실하게 답변함으로써 궁극적으로는 소통 강화가 목적”이라고 전했다. 

충북교육 청원광장은 도교육청 누리집에서 교육 현안과 정책에 대한 도민 의견이나 제안 등을 수렴하는 온라인 소통 채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