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위촉
반기문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위촉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9.01.07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유엔 사무총장을 지낸 반기문(사진 오른쪽)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윤리위원장이 7일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으로 위촉됐다.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 위원장인 이시종 충북지사는 이날 도청에서 위촉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반기문 명예대회장은 “전 세계 무예인들의 이목을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집중시키고 충북도와 세계무예마스터십의 위상을 강화 할 수 있는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반 명예대회장은 위촉 이전부터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개최를 위해 노력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0월 그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열린 세계청소년올림픽 기간 중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과 패트릭 바우만 GAISF회장 등을 만나 세계무예마스터십 지지를 요청했다.

이어 국제유도연맹회장과 국제우슈연맹회장 등과의 회담에서는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참가유도와 홍보에 힘썼다.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열리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100개국 4천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