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대수 “증평경찰서 신설 확실시”…이달 발표 전망
경대수 “증평경찰서 신설 확실시”…이달 발표 전망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8.08.20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대수 국회의원. ⓒ충북뉴스
▲경대수 국회의원. ⓒ충북뉴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증평경찰서 신설이 확실시 되고 있다.

자유한국당 경대수 의원(증평‧진천‧음성)은 20일 “경찰청과 행정안전부를 거쳐 기획재정부에서 최종 검토 중인 증평경찰서 신설이 매우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최종 발표는 이달 말쯤 예정돼 있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추진돼온 증평경찰서 신설은 그동안 경찰청 문턱조차 넘지 못했다. 

2016년 총선에서 증평경찰서 신설을 공약한 경 의원은 지난 1월부터 경찰청,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 등 관련 실무자들과 경찰서 신설 협의를 지속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경 의원은 “경찰서 신설 최종 확정 발표 이후에는 정부예산 확보를 통해 가시화된 사업이 추진될 것”이라며 ”당장 예산 반영이 필요한 상황인 만큼 끝까지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증평군은 충북 11개 시‧군 중 유일하게 경찰서가 없는 지역이다.

증평군(인구 3만7천명)보다 인구가 적은 단양군(3만명)과 보은군(3만4천명)에도 경찰서가 있다는 점에서 대조적이다. 

특히 괴산경찰서 치안수요의 약 70%를 차지하는 등 증평군에는 지구대만으로는 긴박한 민원을 해결하기 힘든 실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