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앞둔 진천군, 범군민 태극기달기 운동
광복절 앞둔 진천군, 범군민 태극기달기 운동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8.08.1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군청에 걸린 태극기. ⓒ진천군
▲진천군청에 걸린 태극기. ⓒ진천군

(충북뉴스 진천=안영록 기자) 진천군이 오는 15일 73주년 광복절을 맞아 나라사랑 태극기달기 범군민 운동을 벌이고 있다. 

10일 진천군에 따르면 이번 운동은 73년 전 국권회복의 역사를 경축하고 독립운동을 위해 희생했던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함이다.

기관과 사회단체 등에 협조 공문을 보낸 군은 아파트와 마을방송을 통해 광복절에 많은 가정에서 태극기를 게양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홈페이지 등 군에서 운영하는 각종 SNS 매체를 통해서도 태극기달기 운동에 대한 광범위한 홍보를 하고 있다.

군은 태극기달기 운동이 끝나면 국기 게양 모범 마을과 유공 주민을 뽑아 충북도지사 표창을 추천할 계획이다.

광복절 전날인 14일엔 주요거리에 가로기를 일제 게양하고, 국기‧게양시설에 대한 오염 여부 등의 일제점검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