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육아종합지원센터 내년 3월 운영
충주 육아종합지원센터 내년 3월 운영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8.05.1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무술공원 지상 3층, 1천509㎡ 규모
▲내년 3월부터 운영을 시작할 충주육아종합센터 조감도. ⓒ충주시
▲내년 3월부터 운영을 시작할 충주육아종합센터 조감도. ⓒ충주시

(충북뉴스 충주=소진섭 기자) 지난해 12월 착공한 충주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립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10일 충주시에 따르면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립은 2016년 보건복지부 공모에 선정돼 추진됐다. 

49억 원을 들여 충주세계무술공원에 지상 3층, 1천509㎡ 규모로 조성되는 이 센터는 다양한 부모 교육과 특강을 할 수 있는 300여석 규모의 대강당과 장난감 및 그림책 도서관을 갖춘다.

어린이 안전을 위한 소방과 교통안전 체험시설도 들어선다.

현재 센터 건립공사는 1층 바닥공사를 마치고 기둥과 벽체를 시공하고 있다. 

시는 하반기에 센터 운영 위탁업체를 선정하고, 내부 인테리어공사를 병행해 연말 준공할 계획이다. 본격적인 운영은 내년 3월로 잡혀 있다.

시는 센터가 운영되면 1만여 명의 영유아 보육을 위해 어린이집 관계자와 가정양육 보호자에게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하고, 영유아 학대예방교육도 추진한다.

어린이집 교사의 처우개선을 위해 대체교사를 지원하고, 육아 정보지 발간 등도 할 예정이다.

충주육아종합지원센터는 충북도 육아종합지원센터와 청주시 육아종합지원센터에 이어 충북에선 3번째 건립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